ID저장  보안접속
결제하기
-
   
지난달 서울 아파트값 올들어 최대상승… 학군이동 '강남' 폭등수준
 
지난달 서울 아파트가격이 올들어 가장 높은 상승세를 기록했다. 매물 부족과 학군수요가 맞물린 강남구는 한달새 최대 상승폭을 기록했다.

한국감정원이 2일 공개한 '11월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아파트가격은 0.69% 상승해 전달의 0.60%보다 오름폭이 확대됐다. 서울 아파트가격은 지난해 9·13 부동산대책 여파로 올초 하락세를 이어가다 지난 6월 반등한 후 6개월 연속 상승했다. 연초 하락세와 합하면 올해 누적 상승률은 -0.13%다.

강남4구(강남·서초·송파·강동)의 아파트값 상승률은 0.76%로 평균보다 높았다. 강남구는 아파트값이 0.87% 뛰어 최고상승률을 기록했다. 송파구와 서초구도 각각 0.87%, 0.77% 올랐다. 재개발이 활발한 동작구는 0.73% 올랐고 양천구도 목동신시가지 및 신축 위주로 0.60% 뛰었다.

강북에선 왕십리 뉴타운과 금호·행담 일대가 0.65% 상승했고 용산구도 0.53% 상승했다. 전국 주택매매가격은 0.19% 상승했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서울의 4분기 입주물량은 1만가구로 지난해 2만2000가구의 반토막 수준"이라며 "서울 입주물량이 감소한 데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청약대기 수요가 늘어났다"고 분석했다.


[기사보기]
출처:머니S


등록일 :  2019-12-03
 
   
   
   
             
           
Copyright ⓒ 1999 - 2019 한국경매. All rights reserved.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서울서초-0292 / 특허권번호 : 10-0727574호 / 서비스등록번호 : 41-0203141
IT사업부 / 경매사업부 / 중개사업부 / 법률사업부 / 대표사업자번호 : 129-86-39455 /  대표이사 : 이문섭
개인정보책임자 : 정재철 / 대표소재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반포대로30길 39, (서초동 1554-10) 덕촌빌딩 6층
전국고객센터 : (代)1577-5686, 02-3431-0101 / 팩스 : 02-582-5686 / 입사지원 : Webmaster@hkauction.co.kr
한국경매에서 사용되는 모든 시스템, 정보내용, 자료형식은 특허권 및 저작권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이를 무단복제 및 도용 시 민,형사상의 형사처벌을 받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