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저장  보안접속
결제하기
M10001.asp
-
   
 
법원 사건번호
종별 최종결과
소재지 직접입력  
가격 ~ 유찰횟수
경매기일
총검색건수 : 17건 (1/2 page)

사건번호
소재지

종별

감정가(원)
최저가(원)

결과
(유찰)

경매
기일

2018-1526


충청남도 논산시 성동면 정지리 14-3
건물:1132.49평(3743.77㎡)
대지:1295.91평(4284㎡)
재매각
병원
[일괄]
3,970,948,540
2,033,126,000
(51.2%)
2019/08/26
2018-2079


충청남도 논산시 강경읍 산양리 249-2 금강빌리지임대아파트 102동 10층 1014호
건물:11.98평(39.6㎡)
대지:9.09평(30㎡)
재매각 선순위임차인
아파트
39,000,000
12,779,000
(32.76%)

(*****,000)
[응찰수:*]
2019/08/26
2018-2727 [2]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상금리 산25
대지:1140.12평(3769㎡)
분묘기지권
임야
36,424,800
11,936,000
(32.76%)

(*****,000)
[응찰수:*]
2019/08/26
2018-2970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염창리 468-1
대지:1984.40평(6560㎡)
분묘기지권 재매각
임야
118,080,000
48,366,000
(40.96%)

(*****,000)
[응찰수:*]
2019/08/26
2018-3508


충청남도 논산시 노성면 하도리 28-9
건물:1593.72평(5268.5㎡)
대지:1851.30평(6120㎡)
축사
[일괄]
1,201,591,500
961,273,000
(79.99%)
2019/08/26
2018-3942 [3]


충청남도 부여군 임천면 비정리 87-7
대지:140.61평(464.8㎡)
공유자우선매수신고
9,761,220
6,247,000
(63.99%)

(****,000)
[응찰수:*]
2019/08/26
2018-3942 [4]


충청남도 부여군 임천면 비정리 95-15
대지:131.64평(435.2㎡)
공유자우선매수신고
9,138,780
5,849,000
(64%)

(****,000)
[응찰수:*]
2019/08/26
2018-4211 [1]

[중복:2019-2519]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구교리 129-5
건물:48.93평(161.75㎡)
대지:46.19평(152.7㎡)
단독주택
145,142,600
116,114,000
(79.99%)
2019/08/26
2018-4211 [2]

[중복:2019-2519]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용정리 396-2
대지:199.65평(660㎡)
24,420,000
19,536,000
(80%)
2019/08/26
2018-4501


충청남도 논산시 강경읍 황산리 126
건물:49.31평(163.01㎡)
대지:84.10평(278㎡)
단독주택
[일괄]
84,057,070
53,797,000
(64%)

(*****,000)
[응찰수:*]
2019/08/26
| 1 | 2 | 
개인관리를 원하는 물건은 체크박스()를 체크 하신후 [관심물건추가] 버튼을 클릭하십시오.
관심물건은 로그인 후 좌측상단의 MY관리수첩 > 내 관심물건 보기 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1999 - 2019 한국경매. All rights reserved.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서울서초-0292 / 특허권번호 : 10-0727574호 / 서비스등록번호 : 41-0203141
IT사업부 / 경매사업부 / 중개사업부 / 법률사업부 / 대표사업자번호 : 129-86-39455 /  대표이사 : 이문섭
개인정보책임자 : 정재철 / 대표소재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반포대로30길 39, (서초동 1554-10) 덕촌빌딩 6층
전국고객센터 : (代)1577-5686, 02-3431-0101 / 팩스 : 02-582-5686 / 입사지원 : Webmaster@hkauction.co.kr
한국경매에서 사용되는 모든 시스템, 정보내용, 자료형식은 특허권 및 저작권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이를 무단복제 및 도용 시 민,형사상의 형사처벌을 받게 됩니다.